본문 바로가기
세상모든정보

심혈관 질환 예방법 건강 숙면 시간

by 정보메이드 2022. 1. 24.
반응형

심혈관 질환 예방법 건강 숙면 시간
심혈관 질환 예방법 건강 숙면 시간

 

 

잠이 보약’이라는 말이 있다. 잠을 잘 자야 피로가 회복되고, 우리 몸의 시스템이 새로운 하루를 위해 ‘리셋’된다.

이 시간에는 심혈관 질환 예방에 대한 건강 숙면 시간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그리고 맨 마지막에 간 기능 향상에 벌나무 , 비타민 D, 락토페린, 항생제 부작용에 대한 글을 포스팅해두었으니

참고 바랍니다.

 

 취침 시간과 심혈관 질환 간의 상관관계에 대한 연구

 

월 9일 ‘유럽 심장 저널 디지털 헬스’에 발표된 이 연구의 목적은 취침 시간과 심혈관계 질환의 상관관계를 

확인하는 것이다. 영국 엑서터대학교 데이비드 플래스 교수 연구팀이 ‘UK 바이오뱅크’에 2006~2010년 사이 

등록된 참가자 8만 8,026명의 데이터를 활용해 연구를 설계했다. 영국 정부 주도로 설립한 UK 바이오뱅크는 

일반 시민들의 유전 정보와 질병 정보, 생활 습관 등을 다년간에 걸쳐 수집, 구축한 인체 자원 데이터베이스다.

심혈관 질환 예방법 건강 숙면 시간
 취침 시간과 심혈관 질환 간의 상관관계에 대한 연구

반응형

연구팀은 참가자들의 건강 상태를 평균 5.7년 추적한 결과 3,172명에게서 심혈관계 질환이 발생한 사실을 

알아냈다. 이들 모두 그전에는 심혈관계 질환이나 수면 장애가 없었던 사람들이다. UK 바이오뱅크는 7일간

참가자들의 손목에 생체 정보 측정기기를 채우는 방식으로 생활 습관 자료를 수집했다.

 

플랜트 교수 연구팀은 이 자료를 활용해 참가자들의 취침 시간과 심혈관계 질환 발병 사이에 어떤 관계가

있는지 살펴봤다. 3,172명 중 1,371명은 7일 동안 평균적으로 자정 이후에 잠들었고 1,196명은 오후 11시 이후

1시간 이내에  잠자리에 들었다.

473명은 오후 10시 이후 1시간 이내에 잤고 오후 10시 전에 잔 사람은 132명이었다.

 

 

 심혈관 질환 예방을 위한 적정 수면시간 : 10시 ~ 10시 59분

 

연구진이 참가자의 나이와 성별, 흡연 여부, 수면 지속 시간, 당뇨병 유무, 혈압, 사회경제적 지위 등 여러 변수를 고려해 도출한 결론은 오후 10시부터 오후 10시 59분 사이에 잠든 사람은 이보다 더 일찍, 혹은 더 늦게 잔 사람들보다 심혈관계 질환 발생 위험이 낮다는 것이다.

심혈관 질환 예방법 건강 숙면 시간
 심혈관 질환 예방을 위한 적정 수면시간 : 10시 ~ 10시 59분


좀 더 구체적으로 보면, 자정 또는 자정을 넘겨 잠자리에 든 사람은 심혈관계 질환 발생 위험이 오후 10시에서 10시 59분에 잠든 사람들보다 25% 더 컸고, 오후 10시 이전에 잠든 사람은 질환 발생 위험이 24% 더 높았다. 오후 11시에서 오후 11시 59분 사이에 잠든 사람은 질환 발생 위험이 12% 더 높았다.

취침 시간 1시간 차이로도 심혈관계 질환 발생 위험이 달라졌다. 이 연구 결과만 놓고 본다면 오후 10시부터 1시간 이내에 자는 것이 심혈관계 질환을 예방하는 데 가장 효과적이다.

 

 심혈관 질환 예방을 위한 취침 시간을 지키지 못했을 때 위험성

 

그러나 이 연구엔 한계가 있다. 우선 연구가 43~79세의 성인만을 대상으로 하고 있고, 연구 대상 대다수가 백인

이다. 또 연구팀은 취침 시간에 따라 왜 심혈관계 질환 발생 가능성이 달라지는지 그 이유를 규명하지 못했다.

심혈관 질환 예방법 건강 숙면 시간
 심혈관 질환 예방을 위한 취침 시간을 지키지 못했을 때 위험성

플랜스 교수는 몸 안의 생체시계로 이 현상을 설명할 수 있을지 모른다고 말했다. 예를 들어 늦게 자고 늦게

일어나 아침 햇볕을 충분히 쬐지 못하면 체내의 생체시계가 뒤늦게 깨어난다. 잠에서 깨 활동을 시작해도

몸 안의 생체시계는 여전히 밤에 머무는 셈이다. 플랜스 교수는 “장기간에 걸쳐 체내 시계가 제대로 재설정되지

않으면 염증이 증가하고 포도당 조절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다. 두 가지 모두 심혈관 질환의 위험을 높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심혈관 질환 예방법 건강 숙면 시간

7~8시간의 충분한 수면을 취하면서, 아침 햇볕을 쬐기 좋은 취침 시간은 오후 10~11시 사이다. 결국 규칙적인

취침 시간, 충분한 수면, 아침 햇볕 아래 하루를 시작하는 것이 심혈관계 질환을 예방하는 데 중요한 요소라는

얘기다. 플랜스 교수는 취침 시간과 질병과의 관계를 규명하기 위해 “더 큰 규모의 참가자를 대상으로 추가 

연구를 진행하겠다”라고 말했다.

심혈관 질환 예방법 건강 숙면 시간

 

항생제의 부작용 백신 내성균의 위험성

우리나라에선 하루에 1,000명당 26.1명이 항생제를 처방받는다. 인체 항생제 사용량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29개국 가운데 세 번째로 많다. 지난 2019년 기준 항생제 사용량 1위는 그리스, 2위

charry9.charry3.com

 

한국인 80% 비타민D 부족으로 코로나 감염 취약

체내 비타민 D가 부족하면 코로나19 감염에 취약해지고 감염됐을 때 중증으로 악화할 위험이 커진다는 국내 연구팀 의 분석이 나왔다. 연구팀은 코로나19 팬데믹이 이어지는 동안

charry9.charry3.com

 

 

락토페린 효능과 알아두면 좋은점 3가지와 주의사항

락토페린 효능과 알아두면 좋은점 락토페린은 모유의 천연성분으로 FDA에 등재되어 있을 만큼 안정성이 검증되었으며 다양한 효능을 지닌 건강식품으로 미국 국립보건원과 영국 국립 보건원

charry3.charry3.com

 

 

간에 좋은 음식 간 해독 벌나무 효능 및 복용법

 배경 안녕하세요. 한국사람들은 정이 많은 민족이라 회사에서 동료 및 지인들과 술자리가 많습니다. 저도 일주일에 3회 이상은 마시는 편입니다. 나이가 젊을 때는 술 먹고 다음날 간 해독이

charry3.com

반응형

댓글0